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입니다.

게시판 상세
오늘 확진자 200명대…"설이후 거리두기 단계조정 준비"
제이에스마스크 (ip:) 평점 0점   작성일 2021-02-08 추천 추천하기 조회수 0


전해철 장관, 중대본 회의 주재 / 사진=연합뉴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오늘(8일) 200명대로 줄었습니다.

코로나19 '3차 대유행' 초기 단계였던 지난해 11월 하순 이후 첫 200명대 기록입니다.

이에 정부는 설 연휴가 끝날 때까지 일주일간 상황을 지켜보고 수도권 다중이용시설의 영업시간 연장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전해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오늘 200명대로 줄어든 다행스러운 상황"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이어 "오늘부터 비수도권 지역 일부 다중이용시설 영업시간이 밤 10시까지로 1시간 연장된다"며 "수도권 지역의 경우도 지금부터 설 연휴가 끝나는 일주일 동안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면밀히 검토해 영업시간 연장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부는 또한 설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도 조정할 계획입니다.

전 2차장은 "설 연휴가 끝나는 다음 주부터 적용될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조정에 관한 사항을 준비하고 있다"면서 "공개토론회 등을 거쳐 단계조정, 방역수칙 개선에 관한 사항을 종합 검토하고 방역과 서민경제를 균형 있게 고려한 합리적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이번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관건은 설 연휴 기간의 감염확산 억제 수준에 달려 있다"며 "설 연휴가 끝날 때까지 영업시간 준수,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는 물론 설 연휴 방역대책을 철저히 지켜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그래픽] 사회적 거리 두기 방역조치 조정내용 / 사진=연합뉴스



[디지털뉴스부]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