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입니다.

게시판 상세
신규 확진자 542명…"4차 유행 문턱에 와 있는 위기 상황"(종합)
제이에스마스크 (ip:) 평점 0점   작성일 2021-04-13 추천 추천하기 조회수 1

총 검사 9만 1469건…전날대비 5만 516건 늘어
수도권 임시검사소 4만 3708건 검사, 85명 확진
수도권 확진자 335명…부산 39명, 울산 32
지난주 감염재생산지수 1.12, 확산 가능성 커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42명을 기록했다. 이틀 연속 500명대를 기록했지만 주중 집계치가 본격적으로 반영되는 14일부터는 확진자 수가 오를 전망이다. 총 검사 수는 평일 수준인 9만건대로 돌아왔다. 방역당국은 현재 코로나19 추이를 두고 “4차 유행의 문턱에 와 있는 위기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숭인동 동묘 벼룩시장이 시민들로 북적이고 있다. (사진=이데일리 DB)


이틀 연속 500명대, 총 검사 9만…내일부터 확진자 증가할 듯


13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는 542명으로 집계됐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528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14명이며 총 누적 확진자는 11688명이다.


이날 총 검사 건수는 9만 1469건으로 전날(4만 953건)보다 5만 516건 늘었다. 이중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는 4만 3708건을 검사했으며 8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7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일간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668명→700명→671명→677명→614명→587명→542명을 기록했다.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신규 사망자는 5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1775명, 치명률은 1.60%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2명이 줄어든 101명을 나타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하루 동안 3만 7785명이 신규로 1차 백신을 접종받았다. 방역당국은 지난 2월 26일부터 이날까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924027명, 화이자 백신 271315명 등 총 1195342명에게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했다. 신규 2차 접종자는 25명으로 누적 6만 557명을 기록했다. 신규 이상반응 신고는 109건으로 누적 1만 1735건을 기록했다. 신규 사망 신고사례는 1건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일어났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이틀 연속 500명대를 기록했다. 총 검사 수도 주말 4만건대에서, 이날 9만건대로 껑충 뛰었다. 다만 코로나19 검사 후 통계치 반영까지 1~2일이 걸린다는 것을 감안하면 14~16일 확진자 수가 4차 유행의 본격적인 진입을 알리는 시금석이 될 전망이다. 특히 지난주(4~10일) 감염재생산지수가 1.12로 1을 넘어 여전히 대규모 확산 가능성이 크다.


이날 국내발생 기준 수도권 확진자(서울 156명·인천 16명·경기 163명)는 335명으로 전체 국내발생 확진자의 약 63%를 차지했다. 유흥업소발 집단감염 여파가 계속되고 있는 부산에서는 이날도 39명의 확진자가 쏟아졌다. 해당 집단감염은 누적 392명으로 늘었다. 자동차 부품업체 집단감염 여파 등으로 울산에서는 32명, 교회발 집단감염이 퍼지고 있는 전북에서는 25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